일본 야권 '나치발언' 아소 파면요구 공동성명 합의

연합뉴스 | 최종편집 2013.08.07 06:20:34
(도쿄=연합뉴스) 일본의 민주당, 다함께당, 공산당 등 5개 야당은 헌법개정과 관련, '나치의 개헌 수법을 배우자'는 발언으로 국내외에서 파문을 일으킨 아소 다로(麻生太郞) 부총리의 파면을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에게 요구하는 공명 성명을 내기로 6일 합의했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이들 야당은 7일 각당 대표가 서명한 공명 성명을 총리관저에 제출하고 아소 부총리 발언의 진의를 따지기 위한 중의원 예산위원회 심의를 조속히 개최할 것도 요구할 방침이다.

하시모토 도루(橋下徹) 오사카 시장이 공동대표로 있는 일본유신회는 내용에 동조할 수 없는 부분이 있다는 이유로 공동성명에는 참여하기 않기로 했다.

    관련 키워드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
주간 핫 클릭
정치
사회
연예
글로벌
북한
주소 : (100-120) 서울시 중구 남대문로 5가 120 단암빌딩 3층 뉴데일리(주) | 등록번호: 서울 아00115 | 등록일: 2005년 11월 9일 | 발행인: 인보길 · 편집인: 이진광
대표전화: 02-6919-7000 | 팩스: 02-702-2079 | 편집국: 02-6919-7053,7030 | 광고국: 02-6919-7008
Copyright ⓒ New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