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홍준표 대국민 기자회견 "위대한 국민이 위대한 대한민국 만든다"(전문)

정상윤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7.05.08 10:13:47
  • 메일
  • 프린트
  • 작게
  • 크게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구글플러스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네이버블로그 공유
  • 정상윤 기자
  • jsy@newdaily.co.kr
  • 안녕하세요! 뉴데일리 사진영상팀 정상윤입니다. 사회, 경제 분야와 전통시장, 스포츠 무대 등 다양한 삶의 현장을 보다 생생하게 보여드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현장과 팩트를 충실히 전달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jesayo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후보가 공식선거 유세 마지막날인 8일 오전 부산 해운대그랜드호텔에서 대국민 기자회견을 열고 회견문을 발표하고 있다. 다음은 기자회견문 전문이다. (부산=뉴데일리 정상윤 기자, 사진=공동취재단)





“위대한 국민이 위대한 대한민국을 만듭니다!”

국민 여러분은 위대했습니다.

불가능을 가능으로 만들었고 폐허 위에 희망을 세웠습니다.

내일은 그 가능성이 현실이 되고 그 희망이 미래가 되는 날입니다.

우리는 지난 21일 동안 선거를 한 것이 아니었습니다.

우리는 기적을 만들었고 역사를 만들었습니다.

권력의 오만 앞에 언론은 비굴했지만 국민은 당당했습니다.

힘있는 자들은 엎드렸지만 힘없는 국민은 일어섰습니다.

열 명이 백 명이 되고, 천 명이 만 명이 되어

수십 만, 수백 만, 수천 만의 국민이 함께 일어섰습니다.

좌파집권을 막기 위해 일어섰고

자유대한민국을 지키기 위해 행동했습니다.

우리가 이깁니다. 진실이 거짓말을 이깁니다.

국민이 이깁니다. 정의가 위선을 이깁니다.

대한민국이 이깁니다.

나라를 지키려는 사람이 욕심을 지키려는 사람을 이깁니다.

친북세력이 대북정책 결정하고 민노총이 경제정책 결정하고

역사부정 전교조가 교육을 망치는 나라, 막아내겠습니다.

좌파가 무너뜨린 자유대한민국의 기초를 다시 세우겠습니다.

목숨 바쳐 이 나라를 지키고, 피땀 흘려 우리 경제를 일구고,

자식들 위해 평생을 바친 우리 아버지, 어머니의 희생과 헌신이

자유대한민국이 지켜야할 정신이고 가치입니다.

이웃을 위한 희생, 국가를 위한 헌신이 존중받는 사회 만들겠습니다.

내일, 우리가 함께 여는 대한민국은,

돈과 빽이 성실과 정직을 이길 수 없는 나라입니다.

떼법이 준법을 이길 수 없는 나라,

선전과 구호가 선의의 침묵을 이길 수 없는 나라입니다.

가면과 위선이 담대한 정의를 이길 수 없는 나라입니다.

내일, 우리가 함께 여는 대한민국은,

가진 자가 좀 더 양보하고

돈없고 힘없는 서민에게 한 번 더 기회를 줄 수 있는 세상,

그리하여 정의가 강물처럼 흐르는 세상입니다.

내일은 위대한 국민이 위대한 대한민국을 여는 날입니다.

이제 대장정의 마지막 여정을 출발합니다.

부산에서, 대구에서, 대전에서, 천안에서, 서울에서

우리는 하나가 될 것입니다.

한라에서 설악까지 자유대한민국의 위대한 국민이 승리할 것입니다.

홍준표를 찍으면 임시직 야간 경비원의 아들이 대통령이 됩니다.

홍준표를 찍으면 까막눈 엄마의 아들이 대통령이 됩니다.

홍준표를 찍어야 서민의 꿈이 이루어집니다.

홍준표를 찍어야 자유대한민국을 지킵니다.

홍준표에게 힘을 모아주십시오. 꼭 투표해 주십시오.

내일, 홍준표가 대역전의 기적을 완성하겠습니다.

우리의 사명, 우리의 꿈, 지켜내겠습니다.

홍준표가 이깁니다. 우리가 이깁니다.

제 삶의 모든 시간을 담아 국민 여러분께 감사와 존경을 바칩니다.

고맙습니다.

2017. 5. 8

자유한국당 대통령후보 홍 준 표

  • 정상윤 기자
  • jsy@newdaily.co.kr
  • 안녕하세요! 뉴데일리 사진영상팀 정상윤입니다. 사회, 경제 분야와 전통시장, 스포츠 무대 등 다양한 삶의 현장을 보다 생생하게 보여드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현장과 팩트를 충실히 전달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jesayo
    관련 키워드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
주간 핫 클릭
정치
사회
연예
글로벌
북한
주소 : (100-120) 서울시 중구 남대문로 5가 120 단암빌딩 3층 뉴데일리(주) | 등록번호: 서울 아00115 | 등록일: 2005년 11월 9일 | 발행인: 인보길 · 편집인: 이진광
대표전화: 02-6919-7000 | 팩스: 02-702-2079 | 편집국: 02-6919-7053,7030 | 광고국: 02-6919-7008
Copyright ⓒ New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