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별한 재능과 카리스마 지닌 아티스트"

'린킨파크' 측 공식 성명 "체스터 베닝턴, 영원히 사랑하고 그리워할 것"

조광형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7.07.21 11:45:39
  • 메일
  • 프린트
  • 작게
  • 크게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구글플러스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네이버블로그 공유
  • 조광형 기자
  • theseman@empal.com
  • 14년째 '기자'라는 한 우물을 파 온 조광형 기자입니다. 다양한 분야를 거쳐 현재는 연예·방송 전문 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뉴데일리 지면은 물론, 지상파 방송과 종편 등에서 매주 연예가 소식을 전하고 있습니다. 남보다 한 발 앞선 보도와, 깊이 있는 뉴스 전달을 위해 노력 중입니다.



뉴메탈 밴드 '린킨 파크(LINKIN PARK)'의 보컬리스트 체스터 베닝턴(41·Chester Bennington)이 자택에서 사망한 사건이 발생한 가운데, 린킨 파크의 레이블인 '워너 브라더스(Warner Bros Records·WBR)'가 공식 성명을 통해 고인을 추모하는 입장을 밝혔다.

이 성명에서 '워너 브라더스'는 "체스터 베닝턴은 특별한 재능과 카리스마를 지닌 아티스트였고, 커다른 마음과 아량으로 남을 배려하는 사람이었다"며 "우리는 체스터 베닝턴을 영원히 사랑하고 그리워할 것"이라고 밝혔다.

Chester Bennington was an artist of extraordinary talent and charisma, and a human being with a huge heart and a caring soul. Our thoughts and prayers are with his beautiful family, his bandmates and his many friends. All of us at WBR join with millions of grieving fans around the world in saying: we love you Chester and you will be forever missed.


TMZ 등 현지 매체 보도에 따르면 체스터 베닝턴은 (현지시각) 20일 오전 9시경 캘리포니아 팔로스 베르데스 에스테이츠(Palos Verdes Estates)에 위치한 자택에서 스스로 목을 매 숨진 것으로 전해졌다.

1996년 결성된 '린킨 파크'는 전 세계적으로 6천만장 이상의 판매고를 기록한 수퍼 밴드. 장르는 하드코어 계열의 뉴메탈, 하이브리드 얼터너티브록 등으로 분류된다.

[사진 제공 = TOPIC/SplashNews (www.splashnews.com)] 

  • 조광형 기자
  • theseman@empal.com
  • 14년째 '기자'라는 한 우물을 파 온 조광형 기자입니다. 다양한 분야를 거쳐 현재는 연예·방송 전문 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뉴데일리 지면은 물론, 지상파 방송과 종편 등에서 매주 연예가 소식을 전하고 있습니다. 남보다 한 발 앞선 보도와, 깊이 있는 뉴스 전달을 위해 노력 중입니다.
    관련 키워드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
주간 핫 클릭
정치
사회
연예
글로벌
북한
주소 : (100-120) 서울시 중구 남대문로 5가 120 단암빌딩 3층 뉴데일리(주) | 등록번호: 서울 아00115 | 등록일: 2005년 11월 9일 | 발행인: 인보길 · 편집인: 이진광
대표전화: 02-6919-7000 | 팩스: 02-702-2079 | 편집국: 02-6919-7053,7030 | 광고국: 02-6919-7008
Copyright ⓒ Newdaily All rights reserved.